상단으로 이동하기

습관을 바꾸는 유용한 아이폰 앱 3가지Posted Mar 23, 2016 6:47:23 PM

이상우

읽을 가치가 있는 글을 쓰고 싶습니다.
aspen@thegear.co.kr

2016년 새해가 밝은지도 어느덧 3개월이 지났다. 올해는 반드시 할 것이라던 계획들이 벌써 삐꺼덕거리거나 아예 포기한 것도 한 두가지는 될 것이다. 아이폰을 사용한다고 애플워치를 차고 있다고 별로 다를 건 없지만 그래도 한 번 더 머릿속에 되새기며 복기를 해보는 것은 어떨까. 말을 섞지 않는 알파고 앞에서 복기하는 이세돌처럼. 애플워치를 사용한다면 당신의 의지에 조금 더 보탬이 될 것이다.


 

할 일 알려주는 비서 ’스트릭스(Streaks)’





매일 해야 할 일들을 잊지 않고 완료하도록 도와주는 앱이다. 운동이나 공부처럼 목표를 세우고도 깜박 잊고 작심삼일이 밥 먹듯이 하는 청개구리들을 위해 6가지 목표를 정해놓고 실행 여부를 체크한다. 걷기와 독서, 애견 산책시키기, 부모님께 전화하기 등 생활과 밀접한 목표를 설정할 수 있으며 일주일 및 1개월간의 목표 달성도를 %로 보여주기에 좋은 습관을 몸에 배도록 만드는데 좋다.
지정된 시간, 요일에 리마인드 해주므로 기억 감퇴에 시달리는 이들에게도 괜찮다. 꽃에 물을 주거나 쓰레기 분리수거처럼 잊어 버리기 쉬운 일상을 기억하는데 딱이다. iOS 건강 앱과 연동하여 걸음수나 칼로리 등을 검색, 자동으로 목표 달성을 기록해주는 기능도 있다. 단순한 체크뿐 아니라 결과를 기록해 주므로 달성 한 일수와 유지율을 시각적으로 되새겨볼 때 아주 유용하다. 작은 성취감에 기뻐 날뛰며 내일도 계속하려는 의욕이 솟구칠지 모른다.





애플워치에서도 같이 체크되기 때문에 하루 일과를 마치고 나면 곧바로 달성 여부를 알림 해준다. 무엇을 달성했고 실패했는지 일목요연하게 알려주니 습관화하는데도 큰 도움이 될 것이다. 이 앱에서 설정할 수 있는 작업은 최대 6개. 적은 것 같아도 실제로 해보면 모두 달성하는 것이 얼마나 힘든지 아는데 많은 시간이 필요치 않다.


 

내 몸에 수분을, '워터 마인더(WaterMinder)’





워터 마인더는 수분 섭취 리마인드 앱이다. 성인의 경우 식사 이외에 하루 1.5리터 정도의 수분을 섭취해야 한다고 알려져 있는데 매번 신경 쓰지 않으면 이양을 채우기는 사실 거의 불가능하다. 상당히 많이 마신다고 해도 말이다. 워터 마인더는 체중과 성별 등 사용자 정보를 기초로 필요한 수분량을 계산하고 마신 물의 양을 입력하여 하루의 성취도를 보여준다. 입력 탭에서 버튼을 선택하면 각 버튼마다 공급되는 물의 양을 조정할 수 있다. 





애플워치에서 알림을 받고 입력도 가능하다. 마시는 족족 물의 양을 입력하는 거다. 수분이 몸에 충분히 공급될 때 식욕이 억제되고 이것이 다이어트나 노폐물 배출로 연결되는 결과적으로 피부 미용에 긍정적인 효과가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다가오는 여름철 열사병을 대비하고 의외로 수분 공급이 적은 겨울 건강 관리에도 도움이 된다. 자신의 몸을 챙기는 첫걸음이다. 


 

마음을 평안하게, 3분 명상(3 Minute Mindfulness)




심호흡으로 마음을 안정시키는데 도움 되는 앱이다. ’Inhale through nose(코로 천천히 호흡)’ ’Exhale through mouth(입으로 내쉬기)’ ’Hold(참기)’ 등 화면 중앙 원을 따라 진행되는 표시에 맞춰 차례로 호흡을 한다. 단계별로 호흡의 단계와 시간이 조금씩 다르다. 진행 과정이 소리로 들리므로 순서만 익히면 (당연하지만) 눈 감고도 할 수 있다.

애플워치에서도 되는데 화면이 사라지지 않게 계속 손가락을 화면에 대고 있어야 한다. 진동으로 진행 과정을 알려주면 좋겠는데 그렇지도 않다. 마음만 급하고 왠지 하루 일과가 엉망으로 꼬이는 경험 누구나 있을 테고 지금도 그럴지도 모른다. 바다를 보면 마음이 편안해진다. 하지만 정작 평온이 필요할 때 우리는 회의실에 있거나 만원 버스 안에 서 있을 확률이 높다. 그러니 어디서든 마음만은 바다일 필요가 있다. 당장 바다로 떠나지는 못해도 마음만은 바다로 갈 수 있는 것 아니겠는가. 하루의 일과를 시작하기 전 혹은 지금 하고 있는 일을 잠시 멈추고 아이폰을 들어 앱을 실행하고 심호흡으로 자신을 가다듬어 보라. 자신의 마음이 어떤지 차분히 생각해보는 것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