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으로 이동하기

퀄컴, 차세대 초음파 지문 센서 발표Posted Jun 28, 2017 4:04:21 PM

황승환

공부해서 남 주는 사람이 되자! 가열차게 공부 중입니다.
dv@xenix.net

28일 시작된 MWC 상하이 2017에서 퀄컴이 차세대 초음파 지문 인식 센서를 발표했다. 이전 세대 기술보다 진화해 유리, 금속, 디스플레이 아래에 배치해도 정확하고 빠르게 지문 정보를 읽어 낼 수 있다고 한다. 물 속에서도 사용할 수 있다고 한다.

새로운 센서는 지문 인식뿐 아니라 심장 박동과 혈류를 감지해 진짜 손가락인지 확인할 수 있어 보안 인증 강화, 건강 관련 데이터 수집 역할도 할 수 있다. 센서에 손을 대고 이리저리 움직여 음량을 제어하거나 앱 조작을 할 수 있는 제스처 컨트롤도 지원한다. 퀄컴의 신형 지문 센서는 스냅드래곤과 호환되며 독립형 센서로 활용도 가능하다. 

용도에 따라 3가지 센서로 구분되는데 각각 유리 800 마이크로미터, 금속 650 마이크로미터, OLED 디스플레이 1200마이크로미터 두께 아래에서도 작동한다. 유리, 금속용 센서는 최근 발표된 스냅드래곤 660, 630과 호환되며 중급, 보급기에 사용하기에 적당하다는 설명이다. 유리, 금속용 센서는 이번 달부터 제조업체에 공급되고 내년 초부터 상용 제품에 탑재된다. 고급 기종에 사용될 OLED 디스플레이용 센서는 올해 4분기 중으로 제조업체에 테스트용으로 제공된다.

같은 날 중국의 스마트폰 제조사 비보는 '비보 언더 디스플레이(Vivo Under Display)'라는 유리, 금속, 디스플레이 안쪽에 배치해 사용할 수 있는 초음파 지문 센서 기술을 발표했다. 

참고 링크 : 비보 '디스플레이 지문센서 탑재'폰… 퀄컴 기술 추월


이 기사를 읽은 분들은 이런 기사도 좋아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