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으로 이동하기

윈도우10 '폴 크리에이터 업데이트', 타임라인·클립보드 기능 제외Posted Jul 4, 2017 4:22:08 PM

이상우

읽을 가치가 있는 글을 쓰고 싶습니다.
aspen@thegear.co.kr

가을 공개 예정의 윈도우10 차기 업데이트인 '폴 크리에이터 업데이트(Fall Creators Update)'가 반쪽짜리 판올림이 될 전망이다. 마이크로소프트(MS)는 지난 5월 개최한 '빌드 2017' 개발자 콘퍼런스에서 윈도우10 차기 업데이트의 일부로 소개한 새 기능 '윈도우 타임라인(Windows Timeline)'을 제외하기로 했다.

타임라인은 컴퓨터에서 한 작업의 모든 것을 저장해서 특정 시간대의 앱이나 파일로 쉽게 되돌아갈 수 있도록 한다. 윈도우10의 작업 전환 인터페이스로 타임라인을 불러오고 지원되는 앱의 모든 활동이 시간의 역순으로 표시하는 식이다. 또 다른 새 기능인 클립보드도 제외된다. 클립보드는 클라우드를 사용해서 서로 다른 장치 간에 복사와 붙여 넣기를 끊김 없이 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그러나 MS의 운영체제 팀 수장인 조 벨피오레는 "타임라인은 폴 크리에이터 업데이트에 포함되지 않는다."며 "우리의 계획은 폴 크리에이터 업데이트를 내놓은 뒤 곧 제공될 초기 인사이더 프리뷰에 타임라인을 포함시키는 것"이라고 말했다.

타임라인과 클립보드는 '원드라이브 온 디맨드(OneDrive Files on Demand)'라는 기능을 바탕으로 한다. 원드라이브 온 디맨드는 윈도우 8.1의 원드라이브 플레이스홀더(placeholder)와 유사하게 로컬 파일 시스템에 온라인에 연결된 파일만을 보여주는 기능이다. 먼저 원드라이브 온 디맨드 기능이 제대로 작동을 하도록 한 다음에야 타임라인과 클립보드 구현이 가능하다. 7월 현재 원드라이브에 추가된 파일 온 디멘드 기능은 인사이더 프리뷰에서 사용할 수 있는 단계다. 타임라인 기능이 폴 크리에이터 업데이트에 제외된다는 건 아직 윈드라이브 온 디멘드 기능이 정식 배포를 위한 테스트가 더 필요한 단계란 점을 시사한다.

인사이더 프리뷰는 MS가 운영하는 윈도10 베타테스터 프로그램이다. 개발자를 포함한 지원자는 정식 배포를 앞둔 업데이트를 미리 경험하고 문제점을 리포트할 권한을 갖는다.

참고링크

이 기사를 읽은 분들은 이런 기사도 좋아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