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으로 이동하기

엔비디아 맥스큐 게이밍 노트북, 에이서 '프레데터 트리톤 700'​Posted Nov 21, 2017 10:16:56 AM

이상우

읽을 가치가 있는 글을 쓰고 싶습니다.
aspen@thegear.co.kr

"최고만을 담은 워너비 노트북" 하드웨어 사양을 보면 충분히 흥미롭고 가슴 설레는 제품이다. 대만 에이서가 엔비디아 맥스큐(Max-Q) 기술이 적용된 새로운 게이밍 노트북 '프레데터 트리톤(Predator Triton) 700'을 국내에 출시한다.

지난 5월 컴퓨텍스에서 공개된 가장 흥미로운 기술 중 하나인 엔비디아 맥스큐는 지포스 GTX 1080 이상 고성능 GPU를 작은 노트북에 집어 넣을 수 있다. 노트북 제조사들은 이 기술을 이용해 정말 얇고 가벼운 게이밍 노트북을 제조할 수 있는데 실제 에이서 프레데터 트리톤 700의 두께는 18.9mm 무게는 2.45kg에 불과하다. 지포스 1080 칩이 탑재된 비슷한 사양의 맥스큐 기술이 빠진 모델의 두께는 30mm 수준이다. 이런 작은 폼팩터에 강력한 성능을 구현하기 위해서는 엔비디아와 PC 제조사 모두의 노력이 필요하다. 자체 개발한 에어로 블레이드 3D 팬이 공기 흐름을 최대 35% 증가시켜 노트북 부피를 줄일 수 있었다는 것이 에이서 측의 설명이다.

프레데터 트리톤 700은 데스크톱 수준의 인텔 코어 i7-7700HQ 프로세서와 지포스 맥스큐 GTX 1080 GPU가 기본 탑재되고 최대 1TB의 PCIe M.2 SSD 레이드 0 스토리지와 최대 32GB의 DDR4 메모리를 선택할 수 있다. 오버클럭 능력도 신제품에서 주목할 특징이다. 기본 동작 클록(1290MHz)이 최대 1440MHz까지 향상된다. 120Hz 엔비디아 지싱크 기술이 지원되는 15.6인치 IPS 풀HD 디스플레이와 에이서 트루하모니를 통해 몰입감 있는 게임을 즐길 수 있다.

신제품은 기존 노트북과 달리 키보드와 터치패드 위치를 바꿔 게임을 즐기는데 최적화된 환경을 제공한다. 터치패드는 투명 재질로 노트북 내부를 볼 수 있고 코닝 고릴라 글래스로 마감해 보다 정밀한 컨트롤이 가능하다. RGB 백라이트 기능의 기계식 키보드는 빠르고 정확한 반응을 경험할 수 있다.

킬러 더블샷 프로와 썬더볼트 3, 2개의 USB 3.0, HDMI 2.0 같은 인터페이스 확장성도 수준급이다. 가격은 16GB 메모리와 512GB 모델 'PT715-51-79DZ'가 3,499,000원이고, 1TB의 스토리지와 32GB 메모리가 탑재된 'PT715-51-752Y' 모델은 3,999,000원이다.

이 기사를 읽은 분들은 이런 기사도 좋아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