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으로 이동하기

마이크로소프트, 윈도우MR 체험 로드쇼 개최… 이달 31일까지Posted Dec 18, 2017 10:43:12 AM

이상우

읽을 가치가 있는 글을 쓰고 싶습니다.
aspen@thegear.co.kr

마이크로소프트가 가상현실과 증강현실이 혼합된 새로운 기술 '윈도우MR(Windows Mixed Reality)' 경험을 위한 체험 로드쇼를 개최한다. 12월 31일까지 서울과 수도권 주요 대형마트, 쇼핑몰에서 진행되는 로드쇼를 찾는 방문객은 '삼성 HMD 오디세이'를 직접 경험해볼 수 있다.

체험존에서는 '헤일로' 혼합현실 전용 콘텐츠와 함께 음악과 롤러코스터를 타며 슈팅을 즐기거나 이탈리아 로마나 페루 마추픽추와 같은 명소로 가상 여행을 떠나는 등 현실감 넘치는 콘텐츠를 즐길 수 있다는 게 마이크로소프트의 설명이다.

이번 로드쇼는 홈플러스 합정점(12월 16일~17일, 23일), 하이마트 김포공항점(12월 16일~17일), 하이마트 월드타워점(12월 16일~25일), 하이마트 잠실점(12월 21일~23일), 코엑스 메가박스 메인 로비(12월 29일~31일)에서 각각 진행된다. 특히 코엑스 메가박스에서 진행되는 로드쇼는 소셜 미디어에 체험 인증샷을 공유하는 50명에게 매일 선착순으로 기념품을 증정한다.

윈도우MR은 가상현실(VR)과 증강현실(AR)을 아우르는 윈도우10 기반의 새로운 플랫폼이다. 델, 에이서, 삼성, HP, 에이수스 등 제조사와 콘텐츠 개발자가 협력하는 윈도우MR은 누구나 쉽게 혼합현실 기기와 콘텐츠를 더 많이 접하도록 하는 게 목적이다. 현재 마이크로소프트 스토어에는 마인크래프트, 토이크래시와 같은 약 22,000개 이상의 앱이 등록되어 있고 국내서도 약 50개 이상의 앱이 제공되고 있다.

이 기사를 읽은 분들은 이런 기사도 좋아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