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으로 이동하기

아이폰도 교통카드로 사용할 수 있게 된다Posted May 28, 2018 6:15:40 PM

황승환

공부해서 남 주는 사람이 되자! 가열차게 공부 중입니다.
dv@xenix.net

애플이 아이폰도 교통 카드, 보안키 등으로 사용할 수 있도록 iOS12에서 NFC(근거리무선통신)칩에 대한 접근 권한을 모든 완전하게 개방할 것이라고 디 인포메이션이 25일(현지시각) 전했다.

애플은 애플페이 결제를 위해 아이폰6에 처음으로 NFC 칩을 탑재했지만 타사 앱, 외부 개발자에게는 접근을 허용하지 않았다. 이와 달리 NFC칩을 탑재한 안드로이드폰은 개방적인 접근 방식으로 다양하게 활용할 수 있었다. iOS11에서 코어NFC(CoreNFC) 프레임워크를 추가하며 타사 개발자에게 접근을 허용했지만 쓰기가 불가능한 읽기 전용 기능으로 매우 제한적이었다.

디인포메이션이 입수한 정보에 따르면 iOS12에서는 완전한 접근 권한을 타사 개발자에게 제공할 것이라고 한다. 교통카드, 호텔 스마트키, 사무실 출입카드 등의 다양한 기능을 아이폰에서도 사용할 수 있게 된다. 단말기에 태그할 때 폰을 깨우지 않아도 자동으로 깨어나고 인식된다고 한다. 애플은 아이폰이 교통카드를 대신하는 것에 큰 관심을 보이고 있는데 몇몇 교통 관련 업체와 논의 중에 있다고 한다. 일본에서 판매되는 아이폰7 이후 모델의 경우 현지 대중 교통에서 사용할 수 있는 펠리카(FeliCa) 칩이 내장되어 있어 교통 카드로 사용되고 있다. 펠리카는 소니가 개발한 비접촉 IC 카드 태그 기술이다.

애플의 새로운 본사 건물에 출입하는 직원들은 아이폰을 출입 카드로 이미 사용하고 있다. 본사 보안 시스템을 맡고 있는 HID 글로벌(HID Global)과 협력해 출입 카드 시스템을 만들었고 사용 중이다.

다음달 4일 캘리포니아 새너제이 매키너리 컨벤션센터에서 애플은 세계 개발자회의(WWDC) 2018을 개최한다. 여기에서 iOS 12를 발표하며 NFC 칩 접근 권한 개방에 대해서 소개할 것이라는 전망이다.

이 기사를 읽은 분들은 이런 기사도 좋아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