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으로 이동하기

뱅앤올룹슨, 한국 진출 20주년 기념 '코리아 스페셜 에디션' 출시Posted May 31, 2018 9:04:38 PM

김정철

더기어 기자입니다. 모두가 쓸 수 있는 리뷰가 아닌 나만이 쓸 수 있는 리뷰를 쓰고 싶습니다.
jc@thegear.co.kr

뱅앤올룹슨이 한국에 진출한지 20주년을 맞이했다. 지난 1998년 갤러리아 백화점에 첫 매장을 연 뱅앤올룹슨은 압구정 플래그십 스토어를 포함한 7개 매장을 현재 국내 유지중이다. 뱅앨올룹슨은 한국 론칭 20주년을 기념한 ‘코리아 스페셜 에디션’도 공개했다. 

코리아 스페셜 에디션은 신제품은 아니다. 기존 모델인 ‘베오랩50(BeoLab 50)’과 베오플레이 시리즈 최고의 히트작인 ‘베오플레이 A9(Beoplay A9)’에 브라스(Brass) 컬러를 입히고 각각의 스피커에 'K20th'라는 각인을 새겼다. K20th는 KOREA 20th Anniversary를 상징한다. 

베오랩50[베오랩50]

베오랩 50은 뱅앤올룹슨의 플래그십 스피커였던 베오랩5의 후속작으로 뱅앤올룹슨의 음향 기술이 모두 망라된 제품이다. 360도로 고역을 재생해 내는 어쿠스틱 렌즈가 채택됐고, 사운드 센서를 통해 소리의 폭을 조정하는 ‘빔 위드 컨트롤(Beam Width Control)’ 기능, 방의 환경을 분석해 음의 왜곡을 최소화하는 ‘액티브 룸 컴펜세이션(Active Room Compensation)’ 기능 등이 적용되어 있다. 가격은 4230만원.

베오플레이 A9[베오플레이 A9]

베오플레이 A9은 미니멀의 극치를 보이는 디자인으로 베오플레이 시리즈를 대표하는 무선 스피커다. 스탠드로 세워둬도 멋지지만 브라켓을 이용해 벽에 부착하면 더 미니멀하게 느껴진다. 본체에 버튼이 없이 제품 뒷면 상단부 탑 센서에 손을 대고 좌우로 가볍게 쓰다듬으면 볼륨 조절이 되는 ‘매직 터치 볼륨 컨트롤’ 기능도 감각적이다. 가격은 350만 원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