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으로 이동하기

한국엡손, 밝기와 해상도 강화한 레이저 프로젝터 4종 출시Posted Aug 27, 2018 7:19:14 PM

김정철

더기어 기자입니다. 모두가 쓸 수 있는 리뷰가 아닌 나만이 쓸 수 있는 리뷰를 쓰고 싶습니다.
jc@thegear.co.kr

한국엡손이 레이저 프로젝터 4종(EB-L610U, EB-L510U, EB-L500W, EB-L500)을 27일 출시했다. 엡손이 출시한 프로젝터 4종은 밝기가 뛰어나고 예열이 필요 없는 레이저 방식의 광원을 사용한 프로젝터다. 또, 무기질 소재를 사용한 방진 설계로 미세먼지 등 외부요인으로부터 프로젝터를 보호해 유지 보수 없이 오랜 시간 사용 가능한 장점이 있다.

신제품 EB-L610U 시리즈의 가장 큰 강점은 360º 전 방향 투사가 가능해 설치와 사용이 편리하다는 것이다. 일반적인 투사 방식 외에도 바닥에 놓고 천장에 투사하거나, 천장에 설치하고 바닥에 투사하는 등 공간의 제약 없이 사용할 수 있어 상업적 공간이나 업무용 공간 어디서든 다양하게 사용 가능하다. 설치도 간편하다. 추가 케이블 작업 없이 기존에 사용하던 실링 마운트에 EB-L610U 시리즈에 부착시키기만 간편하게 설치할 수 있다.

해상도와 밝기도 강화했다. EB-L610U, EB-L510U는 WUXGA 해상도(1920x1200)로 풀HD의 규격이며 EB-L500W는 WXGA 해상도(1280x800), EB-L500은 XGA 해상도(1024x768)로 사용 공간의 특성에 따라 다양한 해상도를 고를 수 있다. 밝기도 향상됐다. 새로 개발된 옵티컬 LD(Laser Diode, 레이저 다이오드) 패키지는 기존의 레이저 뱅크보다 약 2.5배 더 밝다. 1% 단위의 정밀 밝기 조정도 가능해 보다 더 밝은 이미지를 설치환경에 맞춰 쉽게 조정할 수 있다. 

엡손 관계자는 “EB-L610U 시리즈는 새로운 옵티컬 엔진 탑재로 프로젝터 크기는 줄이고, 내구성은 더욱 강화한 차세대 레이저 프로젝터”라며 “360°회전이 가능해 공간의 제약 없이 회사, 학교, 스크린골프장, 매장 등 어떤 장소에서도 최적의 비즈니스 환경을 구현해준다”라고 자신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