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으로 이동하기

다이슨 23.75캐럿의 금도금 헤어 드라이어 출시Posted Sep 4, 2018 6:38:16 PM

김정철

더기어 기자입니다. 모두가 쓸 수 있는 리뷰가 아닌 나만이 쓸 수 있는 리뷰를 쓰고 싶습니다.
jc@thegear.co.kr

다이슨이 슈퍼소닉 드라이어의 골드 버전을 출시했다. 다이슨의 회장이자 발명가인 제임스 다이슨(James Dyson)이 직접 디자인한 이 드라이어는 실제 23.75캐럿의 금이 입혀졌다. 특히 이 도금 작업을 위해 다이슨 엔지니어들이 직접 영국 도금 기술 장인을 찾아가 공정을 익혔다고 한다. 사람 머리카락의 1/666 지름 및 약 333 원자 두께의 얇은 금박을 수작업으로 붙이는 작업을 통해 전통적 방식으로 도금을 입혔다. 

이렇게 도금된 금박은 시간이 지날수록 붉게 변색되어 시간의 흐름을 알 수 있다는 게 다이슨측의 설명이다. 이번 작업에 참여한 수석 엔지니어 브리타 스톡킨저(Britta Stockinger)는 “다이슨 엔지니어들은 새로운 도전을 두려워하지 않는다. 비록 세공 및 도금 기술 전문가들은 아니지만 장인들의 기술을 낱낱이 파악해 각각의 작업 과정이 완성도에 미치는 결과와 함께, 어떻게 하면 다이슨 슈퍼소닉 헤어 드라이어에 장인들의 기술을 제대로 적용할 수 있을지 고민했다”고 전하며, “우리가 가진 설계, 접착, 도색 및 제품 개발 기술에 장인들로부터 사사한 전통 도금 기술을 더해 21세기식으로 구현해냈다”고 밝혔다. 이 드라이어는 9월 17일부터 다이슨 공식 온라인 사이트에서 구입 가능하며 4일부터 16일까지 선 주문을 받는다. 가격은 레드 케이스 포함 559,000원이다.

다이슨 슈퍼소닉은 다이슨이 2016년 출시한 헤어 드라이어로 열제어 기술과 다이슨이 개발한 가장 작은 모터인 V9이 탑재되어 있는 고성능 헤어 드라이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