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으로 이동하기

카메라 강화된 안드로이드 레퍼런스 '구글 픽셀3' 공개Posted Oct 10, 2018 11:36:38 PM

이상우

읽을 가치가 있는 글을 쓰고 싶습니다.
aspen@thegear.co.kr

구글은 오늘(현지시각) 미국 뉴욕에서 'Made by Google 2018' 행사를 열고 새로운 스마트폰 '픽셀3', '픽셀3 XL'와 크롬 운영체제 기반 12.3인치 투인원 태블릿 '픽셀 슬레이트' 또 구글 홈에 디스플레이가 결합된 스마트 스피커 '구글 홈 허브'를 공개했다.


안드로이드 9 파이 레퍼런스

픽셀은 안드로이드 운영체제 최신 기능을 빠르게 경험하는 사실상 안드로이드 레퍼런스 폰이다. 픽셀3와 픽셀3 XL 두 제품은 안드로이드9 파이가 설치되고, 3년 동안 OS와 보안 업데이트를 구글이 책임진다. 픽셀3은 5.5인치 풀HD+(443ppi) OLED 화면이고, XL은 6.3인치 OELD 화면에 해상도는 QHD+(523ppi)다.

화면 상단 노치 디자인의 XL 모델은 크기와 배터리 용량(각각 2915mAh, 3430mAh)를 뺀 다른 사양은 기본 모델과 동일하다. 퀄컴 스냅드래곤 845 칩에 메모리는 4GB, 저장 공간은 64GB 또는 128GB를 선택할 수 있다. 후면 지문 센서를 이용한 잠금 해제가 지원된다. USB 타입C 단자가 충전과 데이터 이동에 사용되며, 하니의 나노심 슬롯이 있다. 뒷면은 고릴라 글래스5 규격의 강화 유리가 씌워져 있고 측면은 알루미늄 프레임이 사용됐다. IPX8 등급의 방수 성능이 제공된다.

F1.8의 1220만 화소 후면 듀얼 픽셀 카메라는 빠른 속도로 여러 장의 HDR+ 이미지를 촬영하고 인공지능이 모든 이미지를 분석해 베스트 샷을 추천하는 '톱샷(Top Shot)', 야간이나 어두운 곳에서 더 선명하게 찍히는 '나이트 사이트', AR(증강현실) 기능을 활용한 아이언맨, 헐크 같은 캐릭터와 촬영되는 '플레이그라운드', 디지털 줌을 사용하면서도 깨끗하고 노이즈가 없는 사진을 얻을 수 있는 '슈퍼 레즈 줌(Super Res Zoom)' 등의 기본 성능과 기능에 중점을 뒀다. 상품, 사물을 검색하고 위치를 확인하는 구글 렌즈도 이용할 수 있다.

800만 화소 듀얼 구성의 전면 광각 카메라는 그룹 셀피 촬영이 가능하며, 원본 화질 그대로 무제한 저장이 되는 '구글 포토'를 2022년 1월 31일까지 무료로 사용할 수 있다. 전면 스테레오 스피커는 직전 세대에서 약 40% 소리를 키웠다. 또 Qi 규격의 무선 충전을 지원하고 최대 10W 무선 충전의 '구글 픽셀 스탠드'가 별도 판매된다.

가격은 픽셀3 64GB 모델이 799달러(약 91만 원), 128GB 모델이 899달러(약 102만 3000원), 픽셀3 XL 64GB 모델이 899달러(약 102만 3000원), 128GB 모델이 999달러(약 113만 7000원)이며, 구글 픽셀 스탠드는 79달러(9만 원)이다. 미국, 일본, 캐나다, 오스트레일리아, 프랑스, 타이완 등에 오는 18일 출시된다. 국내 출시일은 미정이다.


크롬 버전의 투인원 PC

12.3인치 디스플레이(3000×2000, 293ppi)를 갖춘 이 최초의 크롬 투인원 PC는 옵션의 착탈식 키보드 커버 '픽셀 슬레이트 키보드'가 결합돼 노트북, 태블릿, 엔터테인먼트 기기로 변신이 된다. '구글 픽셀북 펜'이라는 스타일러스 펜도 지원한다. 물론 옵션이다.

CPU는 인텔 8세대 코어m3, i5, i7 또는 셀러론이 탑재되고 메모리 용량은 4GB·8GB·16GB·32GB, 저장공간은 64GB·128GB·256GB를 선택할 수 있다. USB 타입C 단자가 2개이고 800만 화소 전면 카메라와 지문 인식 센서가 제공된다. 802.11ac 무선 랜과 블루투스 4.2 규격의 무선 네트워크를 갖췄다. 크기는 290.85×202.04×7mm, 무게는 약 721g이다.

5가지 구성의 픽셀 슬레이트 가격은 559달러(약 63만3000원)부터 시작된다. 최상위 제품인 i7을 선택하면 1599달러(약 181만 원)까지 올라간다. 픽셀 슬레이트 키보드는 199달러(약 22만 5000원), 픽셀북 펜은 99달러(약 11만 2000원)다. 연말 미국에서 우선 출시되며 국내 출시와 가격은 공개되지 않았다.


디스플레이 달린 구글 홈

구글 홈 허브는 이 회사 인공지능 스피커 '구글 홈'에 디스플레이가 결합된 스마트 스피커다. '아마존 에코쇼'와 유사하다. 구글 검색 결과를 표시하고 유튜브 동영상 재생과 구글 포토 사진을 볼 수도 있다. 7인치 크기의 화면은 자동 밝기 조절의 '앰비언트 이퀄라이저(Ambient EQ)' 기능을 갖춘다. 뒷면에는 풀 레인지 스피커가 탑재되고 802.11ac 무선 인터넷과 블루투스 5.0 접속 기능을 한다. 크기는 178.5×118×67.3mm이고, 무게는 약 480g이다. 샌드, 아쿠아, 차콜, 초크 4가지 색상으로 출시되며, 가격은 149달러(약 16만 8000원)이다. 이날부터 사전 주문이 가능하며 오는 22일에 미국, 영국, 호주에서 출시된다.

참고링크

이 기사를 읽은 분들은 이런 기사도 좋아했습니다.